글자크기
  • 보내기
    URL

대경대, 지속 점검 통해 안심할 수있는 아이돌봄 환경 조성 (2021.11.01)

조회수
1,007
등록일
2021-11-22 09:38

경북의 아이돌봄서비스가 전국에서 유일하게 소득수준에 따라 본인부담금을 줄여주는 지원으로 긍정적인 평가를 받으며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.

 

경북은 맞벌이 부모 등의 자녀 양육 부담 완화를 위해 아이돌봄서비스 이용 시 중위소득 150% 가정까지는 자부담금 50%, 저소득층은 자부담금 100%를 자체 재원을 통해 지원하고 있다.

 

그 결과 2021년 8월 말 기준으로 한 경북의 아이돌봄 서비스 이용자수는 6천 889명에 달하며 부모들의 양육부담 감소와 아동의 복지증진에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다.

 

아이돌봄 지원사업이란 부모의 맞벌이 등으로 양육공백이 발생한 가정의 만 12세 이하 아동을 대상으로 아이돌보미가 찾아가 1대1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 부모의 양육부담을 경감하고 시설보육의 사각지대를 보완하고자 도입된 정부의 정책사업이다.

 

해당사업을 통해 만 3개월~만 12세 이하 아동은 보육, 놀이활동, 준비된 식사 및 간식 챙겨주기, 보육시설 및 학교 등·하원, 안전 및 신변 처리 등을 제공하는 시간제돌봄서비스와 시간제돌봄서비스에 아동과 관련한 가사활동이 추가된 종합형돌봄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.

 

또한 만 3개월~만 36개월 이하의 영아의 경우 이유식 먹이기, 젖병소독, 기저귀 갈기, 목욕 등 영아돌봄과 관련된 영아종일제돌봄서비스가 제공된다.

 

아울러 법정 전염성 및 유행성 질병(수족구, 감기, 눈병, 구내염 등)에 감염된 만 12세 이하의 보육시설 이용 아동이 불가피하게 가정 양육이 필요한 경우 병원 동행 및 재가 돌봄을 제공하는 질병감염아동지원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.

 

이 가운데 경북지역 23개 아이돌봄 사업 수행기관의 광역거점기관으로 선정된 대경대 산학협력단은 해당 사업과 관련된 업무지원 및 홍보, 실적관리 등의 역할과 함께 아이돌봄 서비스 모니터링단을 운영하여 해당 사업의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.

 

특히 지속적인 전화 모니터링과 아이돌보미 활동 현장점검으로 서비스 향상을 위해 힘쓰고 있어 아이와 부모 모두 보다 더 안심할 수 있는 돌봄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대경대 김원식 산학협력단장은 “앞으로도 아이돌봄 사업을 통해 다름의 가치를 실천하고 소통하여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”고 전했다.

 

한편 아이돌봄 서비스는 홈페이지 https://www.idolbom.go.kr/front/main/main.do 를 통해서 신청할 수 있다.

팝업건수 : 총
오늘하루 열지않기
신입생 1:1문의 재학생 1:1문의